박재정, 나르샤 대신 '볼륨…' 일일 DJ


탤런트 박재정이 라디오 DJ로 나선다.

박재정은 7일 해외 활동차 자리를 비운 나르샤를 대신해 KBS 라디오 '나르샤의 볼륨을 높여요' 일일 DJ로 발탁됐다.

지난해 예능에서 맹활약을 보였던 박재정은 최근 SBS 드라마 '커피하우스', 부천 판타스틱 영화제 출품작 영화 '우리 만난 적 있나요', 그리고 뮤지컬 '춘향'” 등을 통해 활동 영역을 넓혔다.

이번엔 생애 처음으로 라디오 DJ에도 도전하며 만능 엔터테이너에 도전하게 된 것.

박재정은 "라디오 DJ는 첫 도전인데다가 생방송이라 잠을 못 이룰 정도로 긴장하고 있다"며 "하지만 라디오는 꼭 한번 도전해보고 싶었던 매력적인 분야인만큼 정말 기대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박재정은 라디오 DJ에 이어 가수 안진경의 뮤직비디오 촬영까지 앞두고 있어, 전천후 멀티플레이어 스타로서의 면모를 발휘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홍미경기자 mkhong@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082ss@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