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덕화-호란, MBC 설특집 '아이돌 7080' MC 낙점


배우 이덕화와 클래지콰이의 호란이 MBC 설특집 '아이돌 7080'의 진행자로 발탁됐다.

'아이돌 7080'의 연출자인 이흥우 PD는 20일 "이덕화와 호란이 진행자로 최종 낙점됐다"고 밝혔다.

이흥우 PD는 "설 특집에 맞춰 온가족이 함께 볼 수 있도록 전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MC와 출연진들을 선정했다. 이덕화는 7080 세대들에게 향수를 불러일으키며, 가수인 호란은 음악성이 뛰어나 프로그램의 취지와 잘 맞는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아이돌 7080'은 제목 그대로 아이돌 스타들이 7080 세대의 추억의 노래를 부르고 대결을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임백천과 인순이, 유희열, 전영록 등이 심사위원으로 나서 반가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 가수 샤이니와 미쓰에이, 씨스타, 시크릿, FT아일랜드, 포미닛, 브아걸, 엠블랙, 제국의 아이들, 에프엑스의 루나와 알렉스, 슈퍼주니어의 예성, 애프터스쿨, '꽃다발' 팀의 숙녀시대 등 총 14팀이 노래 대결을 펼친다.

이 PD는 "10대들이 좋아하는 아이돌 스타들이 대거 출연해 7080 추억의 노래를 부른다. 아이들과 부모님 등 전세대가 공감하면서 즐길 수 있는 명절 프로그램을 만들어보자는 의도로 기획됐다"며 "요즘 유행코드인 아이돌과 7080 음악들의 만남이 색다른 재미를 줄 것"이라고 밝혔다.

'아이돌 7080'은 20일 MBC 일산드림센터에서 녹화를 갖고 설연휴 마지막인 내달 4일 오후 6시부터 총 95분간 방송될 예정이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