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용준, 日 지진 피해자 돕기 성금 10억 기부 "역시 배용준"


[김양수기자] 한류스타 배용준이 14일 일본 대지진 피해자들을 돕기 위해 일본 내각부 산하 정부기금에 10억원을 기부했다.

일본은 지난 11일 발생한 대지진과 쓰나미로 공황 상태에 놓여 있는 가운데 계속되는 여진과 화산 폭발 등으로 상황이 더욱 악화되고 있다.

구호물자와 복구장비가 턱없이 부족하다는 소식을 접한 배용준은 조속한 복구와 피해자들의 긴급 지원에 써달라며 이날 10억원을 전달했다. 구조 물자는 일본 정부를 통해 피해 지역에 빠른 시일 내에 전달될 예정이다.

배용준은 이날 오전 일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피해 규모가 커지고 있다는 소식과 여진 소식은 마음을 더 아프게 한다"며 "도울 수 있는 최선의 방법을 찾아보겠다고 밝혔다.

이어 "신속하고 차분하게 힘든 상황들을 극복했던 기억이 있다"며 "전세계의 관심과 지원 속에 빠른 시일 내에 이전과 같은 일상을 되찾을 수 있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지진 피해자들에게 위로의 말을 전했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