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왕' 유아인 "진짜 유아인, 이제서야 보여줄 수 있다"


[장진리기자] 유아인이 '패션왕' 배역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14일 오후 서울 강서구 방화동 롯데몰 김포공항점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패션왕'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유아인은 "'패션왕'을 통해 보여드리고 싶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유아인은 "극 중 영걸과 굉장히 비슷한 면이 많다. 반면 굉장히 상반되는 모습도 많이 가지고 있다"며 "그 동안은 많이 못 보여드려서 답답했는데 이제서야 제 자신을 다 까서 보여드릴 수 있어서 좋다"고 만족감을 표현했다.

이어 "저는 늘 어딘가에 아픔을 가지고 있고, 눈에 슬픔이 가득하고, 늘 고개를 숙이고 있는 그런 인물을 많이 표현했다"며 "영걸이도 그런 면이 있지만 어둡지만은 않고 유쾌하고, 밝고, 다이나믹하고 강렬한 임팩트를 가진 인물"이라고 극 중 배역을 소개했다.

한편 '발리에서 생긴 일', '별은 내 가슴에', '사랑은 그대 품 안에'의 이선미-김기호 작가와 '불량커플', '자명고' 이명우 감독의 만남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SBS 새 월화드라마 '패션왕'은 오는 19일 첫방송된다.

조이뉴스24 장진리기자 mari@joynews24.com 사진 최규한기자 dreamerz2@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