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서지수 활동 유보 "루머로 심리 상태 위험"


로머 유포자 잡고 심리 안정되면 합류

[정병근기자] 러블리즈 멤버 서지수가 데뷔를 앞두고 모든 활동을 중단한다.

울림엔터테인먼트는 12일 "러블리즈는 쇼케이스를 앞두고 서지수의 모든 활동을 잠정 유보한다. 일련의 루머로 인한 서지수 양의 심리적 상태가 정상적인 활동을 할 수 없을 정도로 위험하다고 판단된다. 병원의 진료를 받으며 심리적 안정을 취하는 게 급선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이날 오후로 예정됐던 러블리즈 쇼케이스에는 서지수를 제외한 일곱 명의 멤버만 참석한다. 소속사 측은 "경찰 조사를 통해 루머 유포자를 찾아내고 서지수 양의 심리가 안정이 된 후 합류할 것"이라고 전했다.

서지수는 최근 온라인상에 자신과 관련한 루머로 인해 몸살을 앓았다. 울림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0일 서울 마포경찰서에 서지수 관련 루머에 대해 수사를 의뢰하며 선처와 합의가 없이 강경 대응 방침을 알린 바있다.

러블리즈는 이날 오후 4시 서울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