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복면가왕' 구첩반상=쓰복만…간절곶 3라운드 진출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복면가왕' 구첩반상은 쓰복만이었다.

2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우승 트로피'의 3연승을 저지할 복면 가수 4인의 솔로곡 무대가 펼쳐졌다.

'복면가왕' 구첩반상의 정체는 쓰복만(김보민)이었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복면가왕' 구첩반상의 정체는 쓰복만(김보민)이었다.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2라운드 두 번째 무대엔 '구첩반상'과 '간절곶'이 나섰다. 유영석은 "'간절곶' 목소리 너무 좋다. 우울함이 스며든 허스키한 음색으로 내지를 때 아름다웠다"라고 극찬했다.

'간절곶'이 '구첩반상'을 압도적인 표차로 이기고 3라운드에 진출한 가운데 '구첩반상'의 정체는 성우 쓰복만(김보민)이었다. 쓰복만은 '스카이캐슬' 김서형, '부부의 세계' 김희애, '더 글로리' 송혜교 등의 성대모사로 유명세를 탔다.

쓰복만은 정체 공개 전 뉴진스의 춤을 춘 것에 대해 "노래 부르고 춤추는 걸 좋아하는데 이번에 제대로 배우자는 마음으로 4주 정도 준비를 했다"라고 전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복면가왕' 구첩반상=쓰복만…간절곶 3라운드 진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