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순위표] '파묘', 개봉 첫날 33만↑·압도적 1위…올해 최고 오프닝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파묘'가 개봉 첫날 33만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23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파묘'는 22일 하루 동안 33만189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누적 관객수는 33만6200명이다.

'파묘'가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사진=(주)쇼박스]
'파묘'가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사진=(주)쇼박스]

이는 2024년 개봉작 최고 오프닝 스코어로, 개봉일 31만42명을 동원하며 흥행 돌풍을 일으킨 영화 '곡성'과 20만3839명을 모은 2023년 최고 흥행작 '서울의 봄'의 오프닝 스코어를 뛰어넘은 기록이다.

뿐만 아니라, 장재현 감독 작품 중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해 그의 진일보한 세계관을 확인케 한다. 앞으로 '파묘'가 어떤 기록 행진을 보여줄지 기대가 쏠린다.

'파묘'는 신들린 흥행의 시작을 알린 영화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로 최민식과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 등이 출연했다.

풍수지리와 무속 신앙을 다룬 신선한 소재와 몰입도 높은 스토리, 배우들의 압도적인 연기로 관객들의 기대감을 십분 충족하며 CGV 골든에그지수 95%(2/23 오전 7시 기준)를 유지하고 있다. 극찬을 얻고 있는 '파묘'팀은 이번주 주말 서울 무대인사 및 김고은의 커피차 이벤트를 진행하며 관객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에 보답, 흥행에 더욱 강력한 화력을 더할 예정이다.

2위는 '웡카'로 같은 날 4만4328명을 동원해 누적 관객수 269만1215명을 기록했다. '건국전쟁'은 2만6861명을 모아 3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수는 85만3661명이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순위표] '파묘', 개봉 첫날 33만↑·압도적 1위…올해 최고 오프닝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