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내년에 新디자인의 맥북·애플워치 내놓는다


애플 실리콘칩 탑재 모델·새로운 모양의 스마트워치로 차별화

[아이뉴스24 안희권 기자] 애플이 내년말까지 인텔이나 애플 실리콘칩을 채용한 맥북을 내놓을 전망이다.

맥루머스 등의 주요외신들에 따르면 밍치 궈 TF인터내셔널증권 애널리스트는 애플이 내년 하반기에 독자칩을 장착한 새로운 디자인의 맥북을 선보일 것으로 예상했다.

그는 애플이 2021년 2분기말 또는 3분기에 애플 실리콘칩을 탑재한 14인치와 16인치 맥북프로 또는 맥북에어를 내놓을 것으로 예측했다. 다만 애플 실리콘칩뿐만 아니라 인텔칩을 장착한 모델도 함께 출시할 것으로 봤다.

애플이 내년 하반기에 실리콘칩 기반 맥북을 서원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애플]

내년에는 디자인이 완전히 바뀐 새디자인의 애플워치가 나올 것으로 점쳤다. 밍치 궈 애널리스트는 애플이 내년에 혁신적인 건강관리 기능과 한층 개선된 디자인을 채용한 애플워치를 내놓을 것으로 예측했다.

애플은 또한 내년에 미니 LED 디스플레이를 내장한 5G 연결형 아이패드 에어를 선보일 것으로 보인다. 이외에도 내년에는 에어팟3가 3~ 6월경에 나올 것으로 예상됐다.

한편 그는 애플이 실리콘칩 기반 24인치 아이맥을 출시할 것으로 봤다. 당시 그는 애플이 2020년 4분기 또는 2021년 1분기에 이 제품을 선보일 것으로 점쳤다.

애플이 이달에 열렸던 신제품 발표행사에서 아이맥을 발표하지 않았기 때문에 내년초에 이 제품을 공개할 가능성이 높다.

애플이 내년 1분기에 이 모델을 출시할 경우 앞으로 아이맥 제품군이 24인치와 27인치 모델로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안희권 기자 arg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