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포토]송영길, "국정원 개입 운운은 엉터리 삼류 정치 소설"


[아이뉴스24 김성진 기자] 사진 한 장만 있는 [포토] 기사가 아쉬웠나요? 그 아쉬움을 [아이포토]가 채워드립니다. [아이포토]는 스토리가 있는 사진 코너입니다. 아이뉴스24 기자들이 현장에서 찍은 사진을 스토리로 엮어 한 눈에 볼 수 있게 만들었습니다. [아이포토]에 오셔서 멀티포토가 주는 생동감과 감동을 만끽하시기 바랍니다.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편집자주]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송 대표는 "윤석열 전 총장과 국민의힘은 사건의 진상과 무관한 공익신고자와 박지원 원장의 식사 자리를 꼬투리 잡아 국정원 개입을 운운하는 엉터리 삼류 정치 소설을 쓰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송 대표는 공수처가 김웅 의원실 압수수색 당시 PC(개인용컴퓨터)에서 검색한 '오수' 등 키워드를 놓고 '정치공작'이라고 주장한 국민의힘에 "그야말로 블랙코미디"라며 "최소한 사실 하나를 확인하지 않고 '오수'라는 키워드 하나를 가지고 정치 공세하는 참을 수 없는 존재의 가벼움을 느끼게 하는 국민의힘"이라고 말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일간지 기사를 들어보이며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인사청문회 통과에 대한 민주당의 반성이 필요하다"고 발언하고 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일간지 기사를 들어보이며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인사청문회 통과에 대한 민주당의 반성이 필요하다"고 발언하고 있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3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일간지 기사를 들어보이며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인사청문회 통과에 대한 민주당의 반성이 필요하다"고 발언하고 있다.

/김성진 기자(ssaj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