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알고리즘·AI' 산업발전 머리 맞댄다…25일 공청회


윤영찬 의원 발의 '알고리즘·인공지능 법률안' 공청회

[아이뉴스24 김혜경 기자] 인공지능(AI) 산업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공청회가 열린다.

25일 '알고리즘 및 인공지능에 관한 법률안 공청회'가 국회에서 열린다. [사진=윤영찬 의원실]

국회의원 연구단체 '디지털 혁신과 미래 포럼'은 오는 25일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제1세미나실에서 '알고리즘 및 인공지능에 관한 법률안 공청회'를 개최한다고 24일 발표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유튜브 채널 '윤영찬TV'를 통해서도 생중계될 예정이다.

토론회에는 소관 부처인 과학기술정보통신부를 비롯해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최인선 팀장, 와이즈넛 강용성 대표이사, 서강대 홍대식 교수, 김앤장 박민철 변호사, 정보통신기획평가원 이현규 단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포럼 대표의원인 윤영찬 의원은 지난해 11월 '알고리즘 및 인공지능에 관한 법률안'을 대표발의한 바 있다.

윤 의원은 "인공지능 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한 법 제정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한 시점”이라며 "통제 가능한 알고리즘과 인공지능 산업 발전을 위한 지혜를 나누는 의미 있는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혜경 기자(hkmind900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