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CNS, 구독형 제조운영기술 보안 서비스 출시


구독 모델로 초기 고비용 문제 개선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LG CNS가 구독 기반의 제조운영기술 보안 서비스를 내놓았다.

LG CNS 직원들이 시큐엑스퍼의 구독형 OT보안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 CNS]

LG CNS가 26일 온라인 개최한 'OT시큐리티 테크데이 2022' 웨비나에서 구독형 제조운영기술(OT) 보안 서비스를 선보였다.

LG CNS는 초기 고비용 문제로 OT보안 도입을 망설이는 고객의 페인포인트에 주목했다. 기존에는 고객이 최소 수십억원 이상의 솔루션 구축 비용을 일괄 지불하고, 별도의 관리 계약을 맺어야 했다.

앞으로 LG CNS 서비스를 이용하면, 고객은 구축비와 유지보수비를 월 단위, 혹은 연 단위 구독료로 분납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고객은 LG CNS의 우수한 OT보안 서비스를 비용부담 없이 제공받고, 다른 사업에 투입할 재원도 추가 확보할 수 있다.

OT는 '제조운영기술'로 스마트팩토리, 발전소, 댐과 같은 대규모 시설물을 AI, 빅데이터 등 IT기술로 운영하는 것을 말한다.

OT시스템이 폐쇄망에서 벗어나 외부 네트워크와 연결되는 빈도가 늘어나면서 OT보안 중요성도 커졌다.

LG CNS의 OT보안 서비스는 컨설팅, 취약점 진단, 솔루션 구축, 실시간 모니터링까지 모든 단계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생산 일정을 관리하는 IT시스템과 정해진 규칙에 따라 설비를 제어하는 장치인 PLC도 보호한다.

아울러 LG CNS는 고객에게 최고의 구독형 보안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오픈 이노베이션도 활발하게 추진 중이다.

또한 이스라엘 글로벌 OT보안 선도기업인 '클래로티'와 손잡았고, '삼정KPMG'와 '인더포레스트' 등 OT보안 전문 기술력을 보유한 국내 기업과도 협업하고 있다.

파트너와의 협업을 바탕으로 외부 해킹 공격과 바이러스, 악성코드 유입을 막고, 내부에서의 정보 유출을 방지한다. 사이버 공격으로 생산라인 가동이 중단되는 사태를 예방하고 있다.

'OT시큐리티 테크데이 2022' 웨비나에서는 구독형 OT보안 서비스 외에도 ▲올해 OT보안 트렌드 ▲해킹 시연과 취약점 해결 등을 주제로 한 6개 세션이 진행됐다.

한편, LG CNS는 지난해 보안 사업 브랜드 '시큐엑스퍼(SecuXper)'를 론칭했다. 이와 함께 'MSSP 사업자'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선언했다. MSSP는 컨설팅, 솔루션 구축, 운영 등 보안사업을 포괄적으로 수행하는 전문기업을 뜻한다.

배민 LG CNS DT사업부 보안사업담당 상무는 "구독 모델로 고객은 쉽고 편리하게 LG CNS의 OT보안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며, "OT 구독 서비스를 OT영역별로 세분화해, 보다 가치 있는 보안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