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티빙, 시작됐다…"티빙·지니 초이스 1일 출시"


프리미엄·스페셜·베이직으로 구성…티빙과 지니 스마트 음악감상 제공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KT와 티빙이 만났다.

모델이 KT의 티빙·지니 초이스 혜택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KT]

KT(대표 구현모)는 5G 초이스에 '티빙'과 '지니' 혜택을 더한 '티빙·지니 초이스'를 선보인다고 1일 발표했다.

'티빙·지니 초이스'는 프리미엄 13만원, 스페셜 11만원, 베이직 9만원 3가지 버전으로 구성됐다. 프리미엄과 스페셜 초이스는 월 1만900원 '티빙 스탠다드' 베이직 초이스는 월 7천900원 '티빙 베이직' 상품을 기본으로 제공한다. 3가지 버전 모두 무제한 5G 데이터와 지니 스마트 음악감상을 함께 이용할 수 있다.

구강본 KT 커스터머사업본부장(상무)는 "넷플릭스, 디즈니 플러스, 유튜브 프리미엄에 이어 티빙·지니로 KT의 인기 콘텐츠 혜택 라인업 완성도가 높아졌다"며 "앞으로도 KT는 고객들이 선호하는 다양한 혜택을 지속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혜리 기자(chew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