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딩으로 추위도 막고 스타일도 살리기


'엣지녀'들은 동장군의 기세에도 스타일을 포기할 수 없다. 이럴 때 요긴한 아이템이 패딩. 패딩으로 추위도 막고 스타일도 살릴 수 있다. 귀엽거나 세련되거나 취향에 따라 선택만하면 된다.

숲(SOUP) 마케팅팀 방현정 실장은 "패딩 점퍼를 입을 때에는 이너웨어를 두껍게 입지 않는 것이 좋다"며 "가벼운 터틀넥이나 니트 종류와 코디한다면 더욱 스타일리시한 룩을 연출할 수 있다"고 조언했다.

◆ 귀여운 큐티걸을 위한 톡톡튀는 스타일

다소 둔해보일 수 있는 패딩을 멋스럽게 입고 싶다면 짧은 숏길이를 선택하는 것이 현명하다. 통통튀는 스타일을 즐기는 큐티걸들이라면 짧은 패딩 점퍼와 미니스커트로 개성을 뽐내보자.

패딩 점퍼와 미니스커트는 안 어울린다는 생각도 있지만, 작은 체형이라면 짧은 점퍼와 주름 스커트를 매치해서 다리가 길어 보이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퍼가 달린 후드 패딩을 선택한다면 시선이 약간 퍼져 보여 전체적으로 몸집을 커 보이게 해준다.

퀼팅이 들어간 패딩 점퍼는 부해 보일 수 있는 소매부분을 슬림하게 보여주고 더욱 귀엽고 발랄한 느낌을 전해준다.

◆ 여성스럽고 세련된 스타일

여성스러운 스타일에는 힙을 살짝 덮는 패딩과 부츠컷 팬츠나 스키니 팬츠, 레깅스가 잘 어울린다. 또한 벨티드 장식이 된 것은 허리선을 강조해 몸의 라인을 살려주어 여성미를 더해줄 뿐 아니라 하체 라인을 돋보이게 해주는 효과가 있다.

여기에 레깅스와 앵클 부츠를 매치하면 섹시함까지 겸비할 수 있다.

디자인도 재킷, 코트형으로 디테일이 고급스럽고 심플한 제품이 많이 나와 있어 선택의 폭도 넓다.

홍미경기자 mkh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