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2B의 새로운 패러다임 e-마켓플레이스 (1)


최근에 B2B(기업간 전자상거래) e비즈니스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부각되면서 많은 기업들이 관심을 가지고 구축을 위하여 추진중인 e-마켓플레이스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서 다음과 같이 크게 5가지 테마로 정리하고자 한다.

- e-마켓플레이스란 무엇인가.

- e-마켓플레이스의 가치.

- e-마켓플레이스의 성장성.

- 성공적인 e-마켓플레이스 구현을 위한 고려 사항.

- e-마켓플레이스와 관련된 비즈니스 모델들

이 글은 e-마켓플레이스에 대한 개념적 이해를 높이데 초점을 맞추었다. 따라서 전문적인 견해를 가지신 독자들에겐 미흡한 점이 있을 수도 있다. 이 점에 대해선 독자 여러분들의 양해 바라며 좋은 조언들을 언제든지 해주길 기대한다.

1. e-마켓플레이스란 무엇인가?

최근 시장에서는 e-마켓플레이스라는 용어가 다양하게 사용되고 있다. 그 앞에는 항상 B2B라는 수식어가 대변하고 있기도 하다.

e마켓플레이스가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관심을 받고 있는 이유는 간단하다. B2B e비즈니스의 규모가 일반적으로 느끼고 있는 B2C(기업대 소비자간 전자상거래) e 비즈니스보다 10배나 더 크기 때문이다.

미국의 시장조사기관 포레스트리서치의 최근 자료를 보면 온라인 거래(e-business) 규모를 2004년경에 2조7천억달러(3,240조원-이중 90%이상이 B2B 거래)로 보고 있으며, 가트너그룹은 2004년 경의 B2B e 비즈니스 규모를 무려 7조3천억달러(8,760조원)로 예측했다.

1999년 기준 국내 주요 100대 기업 총 매출액(약 460조원)의 무려 10배에서 20배까지 되는 대단히 매력적인 시장이 아닐 수 없다.

e-마켓플레이스가 보편적으로 사용되는 용어이지만 e마켓플레이스, 넷 마켓플레이스(Net Marketplace), 마켓 메이커(Market Maker) 등의 다양한 용어들이 사용되고 있다.

최근 닷컴에 대한 전반적인 투자 분위기 위축과 더불어서 e-마켓플레이스라는 용어를 사용하는 벤처 기업들도 많아지므로 혼동될 가능성도 있다. 그래서 비즈니스 모델도 중요하지만 개념에 대한 이해도 대단히 중요하다고 생각된다.

먼저 e-마켓플레이스에 대해서 간단히 정의하자면 “기업의 여러 구매자와 판매자가 필요한 제품이나 서비스를 최적의 조건으로 다양한 구매방식에 의해 사고 팔 수 있도록 하는 인터넷 가상 공간, 즉 기업간의 전자상거래를 위한 공간을 대표하면서 새로운 B2B 닷컴을 의미한다.”

기존에도 기업간의 전자상거래는 이루어져 왔다. 그리고 앞으로도 그러한 거래는 지속적으로 이루어 질 것이라고 예상하고 있다. 하지만 새로운 패러다임은 이러한 1:1의 관계를 지원하기 위한 기업내 운영 시스템에서 벗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앞으로는 N:N의 관계를 지원하기 위해서 기업 외부에 독립적인 형태로 구축 운영되는 e-마켓플레이스를 통한 상호 시너지 효과에도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다는 것이다.

가트너그룹에서는 다음과 같이 e-마켓 메이커와 e-마켓플레이스에 대해서 정의를 하였다.

마켓 메이커 및 E-마켓플레이스란?

“B2B e-마켓메이커는 특정 산업, 지역적 여건 및 관련 그룹내의 인터넷 기반의 기업 대 기업 구매자 및 판매자를 위한 e-마켓플레이스를 개발 구현하는 기업이다. 이러한 기업은 콘텐츠, 부가가치 서비스 및 상거래 역량들을 제공하며 제3의 업체에 의해서 운영 관리된다.”

e-마켓플레이스라는 용어 정의에 대해서 부연 설명하자면 다음의 내용을 참조하면 도움이 될 것 같다. 마케팅의 석학이라 불리는 필립 코틀러 교수는 On Marketing(국내에서는 미래형 마케팅으로 번역 출시중)에서 변화하는 기업에 대해서 다음과 같이 정의를 내렸다.

과 거현 재
모든 것을 기업 내분에서 만든다기업 밖에서 더 많은 것을 산다(외주)
독자적으로 진행한다네트워크를 형성하여 협력한다
국내에 중점을 둔다세계와 지역에 초점을 맞춘다
상품에 초점을 둔다가치사슬에 초점을 둔다
신상품은 천천히 신중하게 개발한다신상품 개발과정 사이클을 가속화한다
시장(Market place)에서 사업을 한다시장공간(Market space)에서 사업을 한다

코틀러 교수는 마켓 스페이스라는 용어를 사용했지만 ‘e’의 패러다임상에서 과거의 마켓플레이스에 접목하여 e-마켓플레이스라는 용어가 대중화되어 가는 것 같다. 하지만 개념적인 부분에 대해서는 명확하게 방향을 제시하고 있음을 볼 수 있을 것이다.

e-마켓플레이스에 대해서 다시 정리하자면 기업간의 네트워크적 협력(e-collaboration)을 통하여 궁극적으로 공급망(supply chain)상의 공통 가치의 극대화를 지향하기 위하여 만들고자 하는 기업간의 상거래 제반을 위한 인터넷 상의 새로운 시장이라 생각하면 될 것 같다.

/서호익 한국오라클 hisuh@kr.oracle.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