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여자친구 모친 감금하고 지인 폭행…20대 남성 구속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전 여자친구의 지인을 폭행하고 이 여성의 모친을 감금한 20대 남성이 구속됐다.

1일 경찰에 따르면 경기 수원남부경찰서는 특수상해, 감금 등 혐의로 20대 남성 A씨를 구속했다.

A씨는 지난달 28일 수원 권선구의 한 백화점에서 일하는 20대 남성 B씨의 무릎을 둔기로 1차례 내리쳐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이 전 여자친구의 지인을 폭행하고 이 여성의 친모를 감금한 20대 남성을 구속해 조사 중이다. [사진=아이뉴스24 포토DB ]

A씨는 전 여자친구 C씨와 지인 B씨의 관계를 의심해 술을 마신 상태로 이 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다. 당시 A씨의 가방에는 흉기와 끈 등이 발견됐다.

또 범행 직후 A씨는 C씨의 어머니 집으로 찾아가 "C씨가 많이 아프니 함께 가보자"고 속여 유인한 뒤 자신의 차에 태우기도 했다.

A씨는 C씨의 어머니가 차에서 내려달라고 요구했으나 이를 무시하고 주행하다가 정차 중인 차량 등을 들이받았다.

이후 차를 버린 채 도주한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현행범으로 붙잡혔다. 검거 당시 경찰의 음주측정을 거부하기도 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