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공공데이터 기업매칭 지원사업 4건 선정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인천시는 행정안전부가 추진하는 '2022년 공공데이터 기업매칭 지원사업' 공모에 4개 과제가 최종 선정돼 이달부터 공공데이터 구축 활용 활성화에 나선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공모사업은 데이터의 구축과 가공, 품질관리가 필요한 공공기관과 기업이 협업해 공공데이터를 구축·개방하고 기업이 지역의 청년인턴을 직접 고용해 일자리 창출 뿐만 아니라 데이터 관련 업무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인천시청 전경. [사진=인천시]

시에서 선정된 사업은 ▲관내지역 격자단위 금융통계데이터 데이터베이스(DB)구축 및 오픈(Open) API 개발 ▲도로 시설물 3차원 모델링과 인공지능(AI) 솔루션 기반 변화탐지 환경 구축 ▲인천지하철역 지하역사 3차원(3D) 실내공간 데이터베이스(DB) 구축 ▲관광약자를 위한 여행지와 관련시설에 대한 접근 및 이용가능성 데이터 구축 등 4개 사업이다.

사업비는 총 24억2천만원(전액 국비)으로 사업 전담기관인 한국정보사회진흥원(NIA), 민간 데이터기업 4개사가 함께 추진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구축된 모든 데이터는 품질검사 후 시민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오는 12월까지 공공데이터포털을 통해 개방할 계획이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