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맞이 득점포 손흥민, 평점 7.4…팀내 두 번째 높아

설날을 기분 좋은 득점포로 맞이했다. 손흥민(28, 토트넘)이 두 경기 연속 골을 넣었다. 토트넘은 2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햄프셔주에 있는 사우샘프턴에 있는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2019-2020시즌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2강 사우...



  1. 손흥민 빛바랜 선제골…토트넘, 사우샘프턴과 비겨

    손흥민(28, 토트넘)이 두 경기 연속 골을 기록했다. 토트넘은 2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햄프셔주에 있는 사우샘프턴에 있는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2019-2020시즌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2강 사우샘프턴과 원정 경기를 치렀다. 손


  2. 손흥민 시즌 12호 골…FA컵 32강 사우샘프턴전 선제골

    손흥민(28, 토트넘)이 두 경기 연속 골 맛을 봤다. 손흥민은 2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햄프셔주 사우샘프턴에 있는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2강 사우샘프턴과 원정 경기에서 득점포를 가동했다


  3. 손흥민, 골 기회 놓쳐…토트넘 무득점 FA컵 32강전 전반 종료

    손흥민(28, 토트넘)이 시즌 12호골이자 두 경기 연속 득점 도전에 나섰다. 토트넘은 26일(한국시간) 영국 햄프셔주 사우샘프턴에 있는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잉글랜드 축구협회(FA)컵 32강전 사우샘프턴과 원정 경기를 치렀다. 손


  4. 손흥민, FA컵 사우샘프턴전 선발 출전

    신뢰는 여전하다. 손흥민(28, 토트넘)이 잉글랜드 축구협회(FA)컵 32강전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토트넘은 2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햄프셔주 사우샘프턴에 있는 세인트 메리 스타디움에서 FA컵 32강전 사우샘프턴과 원정 경기를


  5. 손흥민·이강인, SNS 통해 설 맞아 새해 인사

    두 경기 연속 골에 도전하는 손흥민(28 토트넘)과 부상에서 회복해 그라운드로 돌아온 이강인(19, 발렌시아)이 나란히 설을 맞아 인사를 전했다. 손흥민은 25일(이하 한국시간) 소셜미디어(SNS) 중 하나인 인스타그램을 통해 "가족분들과


  6. 英 매체의 극찬 "손흥민, 꼭 필요한 순간 토트넘 승리 이끌어"

    영국 현지 언론이 리그 6호골을 터뜨린 손흥민(28)의 활약에 높은 평가를 내렸다. 손흥민은 지난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노리치 시티와의 홈 경기에


  7. '피르미누 결승골' 리버풀, 울버햄튼 꺾고 40G 연속 무패 행진

    패배를 잊은 리버풀이 사상 첫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우승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리버풀은 24일(한국시간) 잉글랜드 울버햄프턴의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EPL 24라운드 울버햄튼 원더러스와의 원정 경기에서 2-1로 이


  8. 무리뉴 예언 적중, 침묵 깬 손흥민의 짜릿한 결승골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이 감독의 믿음에 보답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토트넘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노리치 시티와의 홈 경기에서 2-1로


  9. '3개월만의 선발' 이강인 63분 활약…발렌시아 국왕컵 16강 진출

    발렌시아의 이강인이 선발 출전해 팀의 국왕컵 16강행에 일조했다. 발렌시아는 23일(한국시간) 스페인 로그로뇨에서 열린 2019~2020 스페인 국왕컵 32강전에서 로그로녜스를 1-0으로 꺾었다. 이강인은 부상에서 복귀해 이날 선발 출전했


  10. '리그 6호골 폭발' 손흥민, 노리치 시티전 평점 6.6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이 설 명절을 앞두고 축포를 쏘아 올렸다. 손흥민은 23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노리치 시티와의 홈 경기에 선발출전해 90분 풀타임을 뛰


  11. '손흥민 결승골' 토트넘, 노리치 시티에 2-1 승…단독 6위 도약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28)의 활약 속에 기분 좋은 승리를 챙겼다. 토트넘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노리치 시티와의 홈 경기에서 2-1로 이겼다.


  12. 침묵 깬 손흥민, 노리치 시티 상대 리그 6호골 폭발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이 침묵을 깨고 득점포를 재가동했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노리치 시티와의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후반전 골


  13. '손흥민 선발' 토트넘, 노리치 시티에 전반 1-0 리드

    토트넘 홋스퍼가 최근 리그 4경기 연속 무승의 부진을 씻어낼 기회를 잡았다. 토트넘은 23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노리치 시티와의 홈 경기에서 전반을 1-0으로 앞


  14. '손흥민 선발' 토트넘, 노리치 시티전 선발 명단 발표

    득점 가뭄에 시달리고 있는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설날 연휴 축포에 도전한다. 토트넘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노리치 시티와의 홈경기에 나설


  15. 무리뉴의 믿음 "손흥민 걱정 안 해, 노리치전에서 골 넣을 것"

    조세 무리뉴 토트넘 홋스퍼 감독이 손흥민(28)을 향한 강한 신뢰를 나타냈다. 토트넘은 오는 23일(한국시간) 새벽 노리치 시티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 최근 리그 4경기 2무 2패로 부진한 가운데 분위기


  16. 기성용 이적설 모락 모락…뉴캐슬, 미드필더 벤탈랩 영입

    점점 더 팀내 입지가 줄어들고 있다. 겨울 이적시장에서 유니폼을 바꿔 입을 가능성이 높은 기성용(31, 뉴캐슬)은 아직 차기 행선지가 정해지지 않았다. 뉴캐슬 구단은 이런 가운데 미드필더 빌 벤탈렙(26)을 데려왔다. 구단은 22일(한국시


  17. 7G 연속 침묵 손흥민, 노리치 시티 상대로 설날 축포 쏠까

    득점 가뭄에 시달리고 있는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이 명절 축포를 쏘기 위해 출력한다. 토트넘은 오는 23일(한국시간) 새벽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노리치 시티와 홈


  18. '10명 싸운' 아스널, 첼시와 2-2 무승부…다비드 루이스 퇴장 악재 극복

    첼시와 아스널이 런던 더비에서 치열한 승부를 펼쳤지만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첼시는 22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 아스널과 홈경기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19. 한국 울렸던 슬리마니, 공격수 급한 토트넘 이적설 제기

    해리 케인(27, 잉글랜드)의 부상 공백을 메워야 하는 토트넘 홋스퍼가 이슬람 슬리마니(32, 알제리) 영입을 추진한다는 보도가 나왔다.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지난 20일(한국시간) '텔레 그래프'의 보도를 인용해 토트넘이 알제리 국


  20. 델리 알리의 자신감 "토트넘, 케인 없이도 잘 해낼 수 있다"

    토트넘 홋스퍼 미드필더 델리 알리(24, 잉글랜드)가 팀 동료 해리 케인(27, 잉글랜드)의 부상 이탈에도 자신감을 내비쳤다. 토트넘은 최근 리그 4경기에서 2무 2패로 부진했다. 지난 18일 왓포드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3라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