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운택 측 "16살 연하 배우와 8월 결혼…연애 3개월"


연애 3개월 만에 초고속 결혼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배우 정운택이 결혼한다.

정운택 측은 1일 조이뉴스24에 "정운택이 8월19일 결혼한다"며 "예비 신부와는 3개월 연애를 한 16세 연하로 최근 막을 내린 뮤지컬 '베드로'를 통해 인연을 맺었다"고 밝혔다.

정운택은 극단 예배자의 창작 뮤지컬 '베드로'에서 주인공 베드로 역을 맡은 바 있다. 예비신부는 오디션을 통해 합격해 이 무대에 함께 올랐다. 이를 인연으로 연인 사이로 발전했고 최근 결혼하기로 결심했다.

정운택은 2001년 곽경택 감독의 영화 '친구'로 데뷔한 뒤 '두사부일체', '뚫어야 산다', '보스 상륙 작전' 등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