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선주문량 33만장+해외차트 석권…6연속 흥행타

'트와이스타그램',11개국 아이튠즈 앨범차트 정상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걸그룹 트와이스의 첫 정규앨범이 국내외 음원차트를 휩쓸고 앨범 선주문량 33만장을 달성했다. 6연속 흥행이 시작됐다.

지난 30일 공개된 트와이스의 첫 정규 앨범 '트와이스타그램'의 타이틀곡 '라이키'는 이날 오후 4시 기준 지니, 네이버, 올레, 벅스, 소리바다, 몽키3 등 6개 음원차트 정상에 오르며 뜨거운 인기몰이를 시작했다.

아울러 앨범 '트와이스타그램'은 31일 오후 2시 기준 일본, 홍콩, 싱가포르를 비롯해 해외 11개 지역 아이튠즈 앨범 차트 정상을 차지했다. 또 타이틀곡 '라이키'는 홍콩, 필리핀, 태국 등 5개 지역 아이튠즈 송 차트에서도 1위에 올라 아시아 넘버원 걸그룹의 면모를 재확인시켰다.

유튜브에서의 강세도 여전하다. 음원 발표와 함께 30일 오후 6시 유튜브에 공개된 '라이키' 뮤직비디오는 31일 4시 기준 유튜브 조회수 1012만 1184건을 기록하며 공개 만 하루가 되기도 전인 22시간 만에 1000만뷰를 돌파, 가파른 조회수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트와이스는 전 세계 유저를 대상을 하는 유튜브에서 각종 신기록을 보유중이다. 지난 5월 'TT' 뮤직비디오로 K팝 여가수 사상 최초로 유튜브 조회수 2억뷰를 돌파한 데 이어 8월 '치어업(CHEER UP)' MV로 또다시 2억뷰를 넘어서며 K팝 여가수 최초로 2억뷰 뮤비를 2개 보유한 팀이 됐다. 또한 '우아하게'부터 '치어업', '티티(TT)', '낙낙(KNOCK KNOCK)', '시그널(SIGNAL)'까지 모든 활동곡 뮤직비디오가 1억뷰를 기록해 ‘5연속 1억뷰 돌파’의 신기록을 세웠다. '우아하게' 역시 31일 오후 기준 1억 9952만뷰를 넘어서 2억뷰를 눈앞에 두고 있는 데 이 MV가 2억뷰를 돌파한다면 K팝 아이돌그룹 사상 최초로 2억뷰 MV를 3개 보유한 팀으로 등극한다.

'트와이스타그램'은 앨범 선주문량에서도 33만장을 기록했다. 이같은 추세라면 올해 발표한 앨범으로만 100만장 판매량 돌파도 가능하리라는 전망이다.

데뷔 2주년을 맞이한 트와이스가 처음으로 선보이는 정규앨범 '트와이스타그램'은 기억하고 싶은 다양한 일상을 담은 SNS처럼 반짝반짝 빛나는 '지금의 트와이스'를 마음껏 표현하고자 했다. 총13트랙이 수록되는 이번 앨범에는 블랙아이드필승을 필두로 전군, e.one, earattack, Pop Time, 키겐, 조울, Fox Stevenson, Darren Smith, mr.cho 등 국내외 유명 프로듀서들이 총출동해 힘을 실었으며 멤버들이 작사에 참여한 트랙들도 수록돼 의미를 더했다.

타이틀곡 '라이키'는 생기발랄한 팝적 요소가 돋보이는 퓨처 일렉트로 팝 사운드로 트와이스의 밝고 건강한 이미지와 조화를 이뤘다. 해당 곡 MV는 캐나다를 배경으로 멤버들의 사랑스러운 모습을 담아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앞서 지난 18일 일본 첫 오리지널 싱글 'One More Time'으로 각종 신기록 행진을 이어가며 K팝의 역사를 다시 쓰고 있는 트와이스는 국내에서도 이같은 호성적을 기록하며 한일 양국에서 최고 걸그룹으로서의 위상을 공고히 하고 있다.

트와이스는 이번주 각종 음악방송에서 신곡 '라이키' 무대로 팬들에게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