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사고 '화유기' 측 "중간광고 없이 2화 방송"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제작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화유기'가 대형 방송사고를 낸 후속조치로 중간 광고 없이 2회를 내보내기로 했다.

tvN은 25일 "금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할 '화유기' 2화 최종본 방송에 앞서 시청자 여러분께 화면으로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을 전하고, 시청자의 몰입을 방해하지 않기 위해 중간광고 없이 전체 분량을 방송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다시 한 번 이번 방송사고에 대해 변명의 여지없이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향후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제작에 더욱 만전을 기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화유기' 2화는 24일 방송 중 약 10분 간 방송이 지연되는 등 두차례 방송사고를 냈다. 방송 중 '60초 후 계속됩니다'라는 자막과 함께 1분짜리 중간광고를 했지만 이후에도 '화유기'를 방송하지 않고 '윤식당' 등 10분 간 자사 프로그램 예고편들을 내보냈다.

이후 '화유기' 방송이 재개됐지만 2차 사고가 났고 지연 방송 자막을 냈다. 또 다시 예고편만 수차례 반복될 뿐 본방송은 결국 재개되지 않아 방송을 기다리던 시청자들의 불만이 폭주했다.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