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경수X남지현, '백일의 낭군님' 출연 물망 "논의 중"

도경수, 미스터리 세자 역 제안…드라마 첫 주연 도전?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그룹 엑소의 멤버이자 배우 도경수와 배우 남지현이 '백일의 낭군님' 남녀 주인공 물망에 올랐다.

'백일의 낭군님'은 세자 실종 사건을 배경으로 한 미스터리 로맨스 픽션. 죽은 줄로 알았던 세자가 다시 살아 궁으로 돌아오기까지 100일의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도경수는 세자 이율 역할을, 남지현은 홍심 역할을 검토하고 있다.

이와 관련 도경수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도경수가 '백일의 낭군님' 주인공 출연을 제안 받고 논의 중이다"라고 밝혔다. 남지현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관계자 역시 "남지현이 '백일의 낭군님' 출연 제안을 받고 논의 하고 있다"고 말을 아꼈다.

도경수가 '백일의 낭군님'에 출연하게 된다면 드라마 첫 주연에 도전하게 된다. 도경수는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 영화 '순정' '형' '신과 함께-죄와 벌' '7호실' 등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인정 받았다. 남지현은 드라마 '쇼핑왕 루이' '수상한 파트너' 등에 출연하며 호평 받았다.

한편 '백일의 낭군님'은 tvN 편성을 논의 중이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