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산다' 박나래, 절친 위한 수작업 웨딩촬영 '눈물'

17년 지기 친구들과의 우정…감동 이벤트도 준비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나 혼자 산다' 박나래가 17년 지기 절친을 위한 100% 수작업 웨딩 촬영을 준비했다. 박나래의 깜짝 이벤트에 친구는 눈물을 쏟았다.

18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박나래와 17년 지기 친구들의 우정을 담은 웨딩 촬영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 박나래는 짐을 바리바리 들고 바쁜 모습이다. 그녀가 결혼을 앞둔 절친을 위해 공원에서 친구들과 웨딩 촬영을 하기로 한 것. 박나래는 사진을 찍어줄 때도 입에서 행복한 미소를 지우지 않으며 촬영하고 있어 화기애애했던 당시 분위기가 엿보인다.

특히 박나래는 미국드라마 '섹스 앤 더 시티' 속 웨딩 콘셉트에서 영감을 받은 촬영 콘셉트까지 미리 구상했고, 부케와 반사판까지도 직접 만들어 사전에 철저한 준비를 마친 웨딩 촬영을 보여줄 예정이다.

박나래는 촬영에 앞서 친구들에게 "내가 원하는 느낌은 피크닉 같은 느낌이야"라고 설명하며 열정을 보였다고 전해져 촬영 결과물이 어떨지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박나래는 친구 몰래 감동적인 이벤트를 준비해 친구를 폭풍 눈물을 흘리게 했다는 후문.

박나래와 친구들의 우정으로 빛났던 웨딩 촬영은 18일 밤 11시 10분 '나혼자산다'를 통해 방송된다.

한편 '나 혼자 산다'는 1인 가구 스타들의 다채로운 무지개 라이프를 보여주는 싱글 라이프 트렌드 리더 프로그램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