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김광수 대표 손잡고 오디션 프로 준비 "기획 단계"


10대 대상 크리에이티브한 뮤지션 뽑는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MBC가 김광수 MBK 엔터테인먼트 대표와 손잡고 오디션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19일 MBC 관계자는 "김광수 대표와 오디션 프로그램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기획 초반 단계로, 방송을 확정지은 상태는 아니다"고 밝혔다.

해당 프로그램은 MBC '쇼! 음악중심' '섹션TV 연예통신' 등을 연출한 정창영 PD가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청소년인 10대를 대상으로 한 크리에이티브한 뮤지션을 뽑는다는 윤곽이 나왔으며, 올 가을 런칭을 목표로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MBC는 앞서 지난해 오디션 프로그램을 기획했으나 파업 등의 여파로 무산된 바 있다.

김광수 대표는 티아라, 조성모, SG워너비, 씨야, 다비치, 티아라, 다이아 등 가수들을 제작해왔다. 지난해 KBS2 '더 유닛'을 통해 탄생한 유앤비와 유니티도 데뷔시켰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