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트쇼2' 유민주, '이태원 수애' 미모 극찬에 당황…"부끄럽다"


[조이뉴스24 박용근 기자] '카트쇼2' 유민주가 '수애 닮은꼴'이라는 수식어에 부끄러워했다.

12일 방송된 MBN '카트쇼2'에서는 레이먼 킴과 유민주 셰프가 출연했다.

이날 MC 이소라는 유민주를 '이태원 김태희'라 불리는 분이라 소개했다.

[출처=MBN '카트쇼2' 방송 화면 캡처]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이어 유민주가 등장하자 MC들은 "수애를 닮았다"며 별명을 '이태원 수애'로 정정했다.

이에 유민주는 "부끄럽다. 죄송하다"고 말하며 수줍어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유민주는 젊은 여성팬이 많은 것에 대해 "제가 다른 게 아니라 댓글을 잘 달아준다. 그래서 친근하게 다가와 주시는 것 같다. 스타는 아니다"라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박용근기자 pyk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