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미 父 "JYP 관계자들과 악수하고 나왔다…서로 응원하기로"


[조이뉴스24 박용근 기자] 전소미의 아버지 매튜 도우마가 딸과 JYP엔터테인먼트와의 결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매튜 도우마는 20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회사가 밝힌 공식입장에 대해 알고 있다”며 “회사 관계자들과 악수하고 안아주면서 나왔다”고 말했다.

이어 “가족과 같이 가서 소미 매니저와는 아이스크림도 먹고 나오며 서로를 응원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출처=KBS 방송 화면 캡처]

앞서 이날 JYP엔터테인먼트는 공식사이트를 통해 "아티스트 소미와의 상의하에 전속 계약을 해지하는 것으로 합의했다"며 "지금까지 함께해준 아티스트와 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밝혔다.

한편, 전소미는 트와이스를 발굴한 오디션프로그램 '식스틴'에 출연한 후 Mnet '프로듀스101 시즌1'을 통해 국민 걸그룹 아이오아이로 데뷔해 큰 사랑을 받았다.

조이뉴스24 박용근기자 pyk18@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