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후의 품격', 신작 '왜그래 풍상씨' 공세에도 수목극 1위


'황후의 품격'이 '왜그래 풍상씨' 공세에도 수목극 1위 자리를 지켰다.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0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 31, 32회는 12.5%, 15.3%의 전국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29, 30회 방송분 11.8%, 14.9%에 비해 상승한 수치. 15%대를 또 한 번 돌파하며 수목극 1위 자리를 지켰다.

이날 방송에서는 오써니(장나라)가 엄마의 시신을 찾은 천우빈(최진혁)을 안아주며 위로를 건네는가 하면, 천우빈이 온 몸을 던져 오써니를 죽음의 위기에서 구해내는 모습이 담겼다.

경쟁 드라마도 시청률이 동반 상승했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왜 그래 풍상씨' 3,4회는 6.5%, 7.8%를 기록, 5.9%, 6.7%를 기록한 1,2회에 비해 상승하며 수목극 2위에 안착했다. MBC '붉은 달 푸른 해'도 소폭 상승한 4.1%, 5.2%의 시청률을 보였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