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펠리페 23득점' KB손해보험, OK저축은행에 셧아웃 완승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KB손해보험이 적지에서 완승을 거뒀다.

KB 손해보험은 5일 안산상록수체육관에서 열린 2018-19시즌 도드람 V리그 OK 저축은행과의 원정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8-26, 25-18, 26-24)으로 승리했다.

KB손해보험은 1세트 후반 22-20으로 앞서갔지만 OK저축은행은 쉽게 물러서지 않았다. OK저축은행은 요스바니의 오픈 공격에 이어 박원빈이 펠리페의 백어택을 블로킹으로 막아내며 22-22 동점을 만들었다.

듀스 승부로 이어진 1세트에서 웃은 건 KB손해보험이었다. 26-26에서 황두연이 강력한 스파이크 서브로 세트 포이트를 만든 뒤 펠리페가 퀵오픈 득점을 성공시키며 KB손해보험이 1세트를 따냈다.

기선을 제압한 KB손해보험은 2세트에서도 흐름을 이어갔다. 2세트 시작과 함께 황두연이 3연속 서브 에이스로 OK저축은행을 흔들어 놓으며 3-0으로 앞서갔다. 이후 단 한차례도 동점을 허용하지 않은 KB손해보험은 주포 펠리페를 앞세워 2세트를 25-18로 쉽게 따냈다.

수세에 몰린 OK저축은행은 요스바니와 조재성이 분전하면서 3세트 후반 23-21로 앞서갔다. 하지만 KB손해보험은 쉽게 물러서지 않았다. 요스바니의 서브 범실로 23-22로 점수 차가 좁혀진 가운데 펠리페가 오픈 공격을 성공시키며 23-23 동점을 만들었다.

3세트 듀스 승부에서도 KB손해보험의 집중력이 앞섰다. 24-24에서 펠리페가 오픈 공격을 성공시키며 매치 포인트를 만든 뒤 요스바니의 범실로 3세트마저 가져오면서 세트 스코어 3-0의 완승을 거뒀다.

KB손해보험은 주포 펠리페가 23득점으로 팀 공격을 이끌었고 황두연도 강력한 서브를 바탕으로 11득점을 따내면서 힘을 보탰다.

반면 OK저축은행은 요스바니가 21득점, 조재성이 13득점으로 제 몫을 해냈지만 팀 패배 앞에 고개를 숙였다.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