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정겨운 "♥김우림 父에 항상 죄송해" 눈물


[조이뉴스24 정미희 기자] 배우 정겨운이 '동상이몽2'에서 눈물을 흘렸다.

1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새롭게 합류한 정겨운·김우림 부부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겨운은 아침을 먹으러 김우림의 집으로 향했다. 그곳에서 장인어른과 통화를 한 정겨운은 장인어른이 자신을 부르는 '정재벌'이라는 애칭에 "긴장을 많이 한다"라고 입을 뗐다. 이어 "우림이를 많이 사랑하고 아끼셨으니 항상 죄송했다"라고 눈시울을 붉혔다.

[사진=SBS 방송캡처]

김우림은 앞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처음엔 오빠에 대해 부모님이 모르셨다. 조금은 이기적일 수 있는데 죄송하지만 그냥 직업이나 과거 없이, 한 사람으로서 보고 평가해줬으면 하는 마음이 들었다"라며 "그렇게 부모님이 오빠를 두세 번 봤다"라고 회고했다.

정겨운의 무거운 표정을 바라본 장모는 "남편이 그때 되게 조금 힘들었다"라며 "'운동을 하다가 (정겨운이) 이혼을 했던 기사를 보고 주저앉을 것 같았다'라고 했다. 이후 하루종일 차를 타고 외곽에 나가 계속 울었다고 하더라"고 전했다.

이어 남편이 "도중에 밝게 전화 온 딸의 목소리에 무너졌다. '한번도 우림이가 그렇게 밝은 목소리로 말한 적이 없다'고 하더라"며 "만약 (정겨운과) 만나지 말라고 하면 '내가 사랑하는 딸이 견딜 수 있을까'라는 생각에 힘들어 했다"라고 당시 상황을 밝혔다.

한편 '동상이몽2'는 매주 월요일 밤 11시10분에 방영된다.

조이뉴스24 정미희기자 jmh@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