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4' 홍진영 "언니 홍선영, 광고 제의 20개 들어와..나보다 인기 많아"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홍진영이 언니 홍선영에게 광고 제의가 많이 들어온다고 밝혔다.

28일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홍진영은 "요즘은 언니가 더 인기가 많다"고 밝혔다.

홍진영은 "언니에게 광고 제의가 20개 정도 들어왔다. 거의 식품 광고다. 한개는 이미 계약했다"고 말했다.

해피투게더 [KBS 캡처]

이어 홍진영은 "언니가 요즘 연예인병이 생겼다. 다니다가 사람 눈만 마주치면 먼저 인사하고, '사진 찍어드릴까요'라고 한다"고 말했다.

홍진영은 "요즘 언니가 살 빼려고 노력 중이다. 그런데 양푼에다 샐러드를 먹는다. 그래서 내가 코끼리가 풀만 먹고 살쪘다고 놀리기도 한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