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장범준 "여수? 한번 가봤다...썸녀와 통화 내용을 노래로" 비하인드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장범준이 '여수 밤바다'와 관련된 에피소드를 풀어놨다.

20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는 장범준, 고영준, 설운도, 심지호가 출연했다. 장범준은 히트곡 '여수 밤바다'에 대해 "여수는 딱 한번 가봤다. 당시 바닷가에서 캐리커쳐 그려주는 알바를 했다"고 말했다.

이어 장범준은 "그때 같이 일했던 아저씨들과 함께 자는데, 바다에 모텔들 불빛에 잠이 안오더라. 그래서 썸타던 여자에게 전화했는데, 통화 내용을 가사로 썼다"고 말했다.

라디오스타 [MBC 캡처]

장범준은 "이후 다른 도시에서도 노래를 만들어달라는 연락이 왔다. 여수에서도 홍보대사를 해달라고 했는데 거절했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