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마마무 문별 "민경훈의 두성 창법 배우고파"


20일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그룹 마마무의 멤버 문별이 가수 민경훈에게 두성을 전수 받는다.

이날 '아는 형님'에 마마무가 3년 만에 다시 찾아온다. 평소 끈끈한 팀워크로 유명한 네 사람이 유쾌한 에피소드와 남다른 예능감까지 선보이며 '믿고 보는 마마무'라는 수식어를 증명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오랜만에 전학생으로 등장한 마마무는 한층 업그레이드된 입담을 선보이며 형님들을 긴장하게 했다. 또한 그동안 방송에서 공개되지 않았던 특기까지 보여주며 개인기를 발산했다는 후문.

특히 문별은 "평소 민경훈의 두성 창법을 배우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에 '두성 전문가' 민경훈이 자신만만한 태도로 두성 창법을 알려주기 위해 나섰다. 민경훈은 "두성전문가라면 헬륨가스를 마신 후에도 본인의 목소리를 낼 수 있어야 한다"며 직접 헬륨 가스 마시기에 선보였다. 하지만 이내 예상치 못한 상황이 펼쳐져 크게 당황스러워 한다.

[사진=JTBC]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