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노윤호 "'팔로우' 안무, '어벤져스' 히어로들 제스처 넣었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솔로곡 '팔로우' 안무에 '어벤져스 엔드게임' 히어로들의 제스처를 넣었다며 무대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유노윤호는 1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유니버설아트센터에서 첫 솔로앨범 'True Colors(트루 컬러스)'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데뷔를 알렸다.

데뷔 16년 만에 첫 솔로 앨범을 발표하는 유노윤호는 "떨린다고 한마디로 표현하기 힘들 정도로, 결과에 상관없이 후회없이 하자는 마음이었다. 첫 시작이라는 설레임이 좋다. 좋은 느낌의 떨림이다"고 말했다.

이번 앨범 타이틀곡 '팔로우'는 유노윤호의 포스를 느낄 수 있는 팝 댄스 장르의 타이틀 곡으로, 자신의 치명적인 매력으로 상대방을 사로잡겠다는 내용의 가사에 솔로 아티스트 유노윤호의 포부를 담고 있다.

유노윤호는 "제가 했던 파워풀한 퍼포먼스가 뜨거웠다면, 이번에는 금속성의 퍼커션이 매력적이고 여백의 미가 있는 음악이다. 16년차의 노하우를 담아 담백하면서 펀치가 있는 느낌의 곡이다. 치명적인 매력으로 여러분들을 사로잡겠다는 것인데, 이성과의 관계도 해당 되지만 여러분들과의 관계에서 주도적으로 팔로우 하겠다는 의미도 담겨있다"고 설명했다.

곡을 총 16번 수정했을 만큼 심혈을 기울였다는 유노윤호는 "전곡 프로듀서의 느낌으로 참여했다. 스토리 라인이 이어지는 데 마지막 암시를 상상하며 들어주면 좋겠다. 저만의 퍼포먼스와 메시지로 강렬함을 전달하고 싶다는 포부를 담았다"고 곡의 포인트를 전했다.

'춤의 제왕'이라고 불리는 유노윤호는 퍼포먼스도 고심했다. 그는 "스토리성이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다. 파워풀하고 절도성이 있지만 여백의 미가 칼날처럼 서있다는 느낌을 받을 것이다. 최근 나온 영화 '어벤져스 엔드게임'의 각 스타들의 제스처들이 섞여있다. 아이언맨 춤 등 요소요소를 따라할 수 있게끔 캐치프레이즈를 담았다"고 말했다.

한편 유노윤호는 이날 오후 6시 'True Colors(트루 컬러스)'를 발매하고 본격 활동에 돌입한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