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NBA 박지수, 4경기만에 출전 '2스틸 1블록'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박지수(21, 라스베이거스 에이시스)가 4경기만에 출전해 7분여간 활약했다.

박지수는 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화이트 플레인스 웨스트체스터 카운티센터에서 열린 2019 미국여자프로농구(WNBA) 정규리그 뉴욕 리버티전에서 7분 36초간 뛰며 1점, 2스틸, 1블록을 기록했다. 라스베이거스는 90-58로 대승했다.

라스베이거스는 9승5패로 WNBA 12개팀 가운데 코네티컷 선과 함께 공동 2위에 자리했다. 9승4패를 기록한 워싱턴 미스틱스가 선두다.

지난달 28일 LA 스파크스전 출전 이후 3경기에 결장한 박지수는 이날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내 골밑에서 분주히 움직였다. 2점 야투를 2번 시도해 모두 성공하지 못했으나 몸싸움 등 궂은 일을 마다하지 않았다. 자유투 2개 중 1개를 성공시켜 1점을 올렸다.

박지수는 올 시즌 팀의 14경기 가운데 10경기에 출전했다. 시즌 기록은 0.6점에 1.4 리바운드.

조이뉴스24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