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프듀X'·'YG보석함' 출신 마히로, 엑스원 김요한과 한솥밥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YG보석함', '프로듀스X101' 출신 연습생 마히로가 위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복수의 가요관계자에 따르면 마히로는 최근 위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새 시작을 준비한다.

마히로 [사진=Mnet]

위엔터테인먼트에는 JBJ 출신 솔로가수 김동한, 레인즈 출신 솔로가수 장대현, 엑스원 김요한, 배우 설인아 등이 소속돼 있다.

최근엔 '프로듀스X101'에 개인연습생으로 출연했던 강석화가 위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틀었다. 여기에 마히로까지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위엔터테인먼트는 더욱 몸집을 키웠다.

한편 'YG보석함'에 출연해 보이그룹 서바이벌을 거친 마히로는 보석함 탈락 후 '프로듀스X101'에 참가해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참가자다.

프로그램 종영 이후 위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한 마히로는 새로운 소속사에서 연습생 생활을 이어갈 예정이다.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