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청춘' 장호일, 내시경밴드 행사 위해 신곡까지 제작 '하와이 댄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내시경 밴드가 신곡까지 만들었다.

3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안산시의 공식 초청을 받는 내시경 밴드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내시경 밴드 장호일, 김광규, 김도균, 최재훈, 김완선은 감격했고, 장호일은 "공연 시간을 채우려면 신곡이 있어야 겠다"고 작곡에 돌입했다.

불타는청춘 [SBS 캡처]

가사는 멤버들의 일상을 두서 없이 적어 완성됐다. 이어 유명 브라스 밴드까지 섭외했고, 녹음에 들어갔다.

김광규는 중간에 있는 영어 가사때문에 애를 먹었고, 장호일은 김광규의 한국식 발음을 계속 지적했다. 결국 김광규의 정직한 발음때문에 노래 제목은 '하와이 댄스'로 정해졌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