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반자카파 박용인, 첫 솔로앨범 트랙리스트 공개…린-김하온 참여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린과 김하온이 어반자카파 멤버 박용인의 첫 솔로 앨범 지원사격에 나섰다.

소속사 메이크어스 엔터테인먼트는 17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박용인의 첫 솔로앨범 '박용인 0.5' 트랙리스트를 공개했다. 타이틀곡 '이제 집에 갈 시간이야'를 포함한 총 6곡의 트랙리스트와 앨범에 참여한 작품자들의 크레딧이 담겼다.

박용인은 '이제 집에 갈 시간이야', '성수동 스타벅스', '컬러'(Color) 등 수록곡 반 이상을 자작곡으로 채우며 음악적 역량을 발휘했다.

감성 보컬리스트 린의 피처링 참여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타이틀곡 '이제 집에 갈 시간이야' 외에도 윈터플레이 이주한과 신예 래퍼 김하온까지 실력파 아티스트들과의 협업으로 앨범의 완성도를 끌어올렸다.

박용인은 지난 2009년 어반자카파의 데뷔 앨범 '커피를 마시고'로 데뷔한 이후 '그때의 나 그때의 우리', '피아노 앞에서', '떠나는 사람 남겨진 사람', '소원', 서울 밤' 등 수많은 히트곡에서 작곡, 작사 작품자로 참여하며 싱어송라이터로서의 실력을 입증했다. 씨스타 소유와 함께 부른 '틈'을 비롯해 드라마 OST '으라차차 와이키키2', '마녀의 법정' 등 활발한 솔로 활동을 통해 자신의 보이스를 대중에게 각인시켰다.

'박용인 0.5'는 어반자카파 멤버로 가요계에 데뷔한 후 10년 만에 선보이는 박용인의 첫 솔로 앨범이다. 박용인만의 독보적이고 매력적인 저음과 깊은 감성으로 빚어낸 음악으로 리스너의 가을 감성을 자극할 예정이다.

한편 박용인은 17일 오후 5시 서울 모처에서 첫 솔로 미니앨범 발매 기념 음감회를 개최하며, 같은 날 오후 6시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전곡 음원이 공개된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