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임창정 "'슈퍼스타K' MC, 진행 못해 3회만에 하차"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임창정이 '슈퍼스타K' MC를 중도하차한 이유를 밝혔다.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서 출연한 임창정은 최근 오디션 프로그램을 제작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슈퍼스타K' 1회 MC를 했었다"고 고백했다. 임창정은 "당시 3회만에 하차했다. 진행이 매끄럽지 않다는 평이 많아서 하차했다. 나라고 다 잘할 수 없지 않냐"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라디오스타 [MBC 캡처]

김구라는 "임창정씨가 MC한 사실은 모르는 사람이 많다. 당시 하차한 이유를 알고 있었는데, 본인 입으로 들으니 꿀잼이다"고 덧붙였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