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로 만난 사이' 유재석, 폭풍 잔소리...그레이 "외삼촌 같아" 폭소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유재석이 그레이에게 폭풍 잔소리를 해 웃음을 유발했다.

21일 방송된 tvN '일로 만난 사이'에는 쌈디, 그레이, 코쿤이 출연했다.

세 사람은 유재석과 함께 열차 청소 업무를 하기 위해 경기도 고양시의 수도권철도차량정비단을 찾았다.

일로 만난 사이 [tvN 캡처]

유재석은 이동 중 그레이에게 "컴퓨터공학과라고 들었다"고 말을 꺼냈다. 그레이는 "1학년만 다녔다. 아쉽지 않다. 음악 하는 게 잘 됐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컴퓨터공학과 좋은데 마무리 하는 게 좋지 않나"고 계속해서 대학교를 다닐 것을 요구했고, 결국 그레이는 "외삼촌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