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청춘' 임재욱, 결혼 발표 "이 사람 아니면 안되겠다 싶어 결혼 결심"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임재욱이 결혼 발표를 했다.

2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포지션 임재욱이 결혼 발표를 하는 모습이 담겼다.

저녁 식사 중 안절부절 못하던 임재욱은 방에서 청첩장을 가지고 나왔다. 임재욱은 어렵게 "결혼하게 됐다. 즐거운데 미안하기도 하다. 복잡한 감정이 든다"고 울컥했다.

불타는청춘 [SBS 캡처]

청춘들은 놀랐고, 최성국은 "친한 친구가 떠나는 기분이다"고 섭섭해 했다. 김광규는 "이제 네가 형이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청춘들은 신부에 대해 궁금해했고, 임재욱은 "그냥 평범한 사람이다"고 말했다. 청춘들은 "결혼 결심한 계기가 뭐냐"고 물었고, 임재욱은 "이제 나이도 있고 해서 티격태격하는 거 싫은데, 이 친구다 다 받아준다. 만날수록 편했고, 이 친구 아니면 안되겠다 싶더라"고 말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