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창정, '오형제' 아빠 됐다…"4.1kg 건강하게 순산"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가수 임창정이 아내의 다섯째 출산 소식을 전했다.

9일 오후 임창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신생아의 발도장 사진과 함께 다섯째 출산 소식을 전했다. 이로써 임창정은 오형제 아빠가 됐다.

임창정은 "#아들스타그램#오형제#순산"이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말만 못하지 다 커서 나왔네 이녀석~ 4.1kg 건강하게 순산했습니다"라고 기쁨을 전했다.

이어 "나 빼고 농구 한팀 만들수있다 이제! 으랏차차!! 대한민국에 보탬이 되는 사람으로 잘키우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임창정은 지난 2017년 18세 연하와 재혼해 넷째 아들을 낳았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