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달인'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 진정한 은둔식달…다쿠아즈 달인의 비밀


[조이뉴스24 정상호 기자] 9일 방송되는 SBS ‘생활의 달인’의 은둔식달 잠행단이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과 인천 꽈배기 달인을 찾아간다. 또 물속의 물고기를 보는 것처럼 투망을 던지기만 하면 고기가 올라오는 숭어잡이 달인이 소개된다. 이와함께 놀라운 정성과 실력으로 자신만의 세계를 완성한 다쿠아즈 달인이 소개된다.

■ 은둔식달-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

이날 은둔식달 잠행단이 첫 번째로 찾아간 곳은 충남 태안의 한 중국집이다. 인적이 드문 한적한 곳에 있는 이곳은 마치 옛날 영화에 나올법한 낡은 외관이어서 장사는 할까 싶어 들어가 맛을 보면 은둔 고수라는 것은 무엇인지 알게 된다. 실제로 이곳을 우연히 들렀다가 단골이 된 이들도 있고 일부러 먼 곳에서 이곳까지 찾아와 먹는 손님들도 있다. 손님들을 멀리서 불러 모으는 이곳의 대표 메뉴는 탕수육인데 여타 다른 집들은 탕수육의 바삭함에 치중한다면 이곳은 본질인 고기의 맛에 집중하여 그 맛이 차원이 다르다.

또한, 이곳에 들러 먹고 가지 않으면 후회할 메뉴, 마성의 단맛을 지닌 간짜장이다. 소스가 하도 맛있어 손님들 사이에선 면을 먹고 난 뒤, 밥을 비벼 먹는 게 불문율일 정도다. 음식 뒤편에 감춰진 비법이 궁금해 달인을 만나려 했지만, 달인은 방송에 나가는 것을 한사코 거절했다. 정말 은둔식달이라는 이름이 걸맞게, 달인은 방송에 알려지기보다 조용히 지금처럼만 장사하고 싶다고 하는데 과연 달인의 비법은 공개될 수 있을까?

'생활의달인' 다쿠아즈 달인·은둔식달 인천 꽈배기 달인·은둔식달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숭어잡이 달인(시계방향 순) [SBS]

■ 은둔식달-인천 꽈배기 달인

은둔식달 잠행단이 두 번째로 찾아간 곳은 인천의 한 시장이다. 이곳에서 이미 명물로 유명하다는 특별한 꽈배기가 있다. 바로 성인 남성 팔뚝만 한 왕 꽈배기다. 처음 이 꽈배기를 보면 크기에 놀라고 또한 그 맛을 보면 다시 놀라게 된다. 특히 이 꽈배기는 겉면까지 결이 살아있어 특유의 쫀득한 맛이 한껏 살아있다.

그 비법을 파헤치기 위해 달인의 가게로 들이닥친 잠행단은 깜짝 놀랄 수밖에 없었다. 방앗간이나 떡집에 있을 만한 떡시루가 자리하고 있는 것이다. 떡이라도 만드는 걸까 싶어 반죽 과정을 지켜보았더니 두 눈을 사로잡는 특별한 쌀이 등장한다. 달인은 단맛이 나는 녹미와 향이 좋은 홍미를 섞어 사용하고 있었던 것이다. 쌀 특유의 맛과 질감을 한껏 풍부하게 하기 위해 찜통에 이 두 종류의 쌀을 쪄낸다. 하지만 꽈배기에 숨겨진 엄청난 비법은 이제부터가 시작이라고 하니 특별한 꽈배기가 아닐 수 없다.

■ 겨울 숭어잡이 달인

강원도 원주는 그물만 던져도 물고기 떼를 잡아 올린다는 전설의 낚시꾼이 있다. 친근한 동네 아저씨의 인상을 주는 정동원(男/ 60세) 달인은 전국에서 투망 좀 던진다는 사람들 사이에서는 이미 유명인사다. 달인의 본업은 어부가 아님에도 그 실력이 웬만한 어부 뺨치는 실력이라고 한다. 그 실력을 직접 확인하기 위해 바닷가로 나갔는데 달인이 투망을 던질 생각은 하지 않고 뒷짐만 진 채 물만 계속 살피다가 갑자기 바닷가로 달려가 투망을 던지니 거짓말처럼 숭어들이 잡힌다.

오랫동안 투망질을 해온 달인은 일반인의 시각으로는 볼 수 없는 물고기 떼가 몰리는 곳을 정확히 파악해 투망을 던진다. 이 투망을 던지는 작업도 물고기가 낚이게끔 제대로 던지려면 그 자체가 쉽지 않은 일이다. 하지만 달인은 이미 투망을 던지는 것에 있어서 베테랑임은 물론이고 물 밖에서도 물고기의 떼를 파악할 경지에 이르렀다고 하니 과연 달인 중의 달인이다. 하지만 달인이 잡는 ‘숭어’는 낮에는 잘 잡히지 않고 밤에 잡는다고 해도 예민한 성질 때문에 불빛을 비추면 금방 도망가버린다.

■ 다쿠아즈 달인

요즘 마카롱과 더불어 인기 디저트의 쌍벽을 이루는 것이 있으니 바로 다쿠아즈다. 이번에 만나볼 달인은 다쿠아즈에 있어서 신흥 강자로 떠오르는 박샛별(34세·경력 15년) 달인이다. 그녀는 아주 일찍부터 디저트에 입문해 외국에서 제과점까지 운영한 이력이 있는 실력자다. 특히 달인이 만드는 다쿠아즈는 다른 곳과 다르게 밤이 들어가 식감이 좋은 것이 특징이다.

그냥 먹어도 맛있는 밤이지만 달인은 그 맛을 더욱 풍부하게 하기 위해 기꺼이 수고로운 과정을 거친다고 한다. 단 밤에 상큼한 맛을 더해주기 위해 특별한 물로 졸여내는 다쿠아즈 달인만의 비법. 그 비법에 감춰진 비밀이 생활의 달인에서 공개된다.

'은둔식달'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 인천 꽈배기 달인과 겨울 숭어잡이 달인, 디저트 다쿠아즈 달인의 정성과 비법은 9일 오후 8시 55분에 ‘생활의 달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조이뉴스24 정상호기자 uma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