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사우샘프턴전 선발 출격…4G 연속 득점포 도전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손흥민(28, 토트넘 홋스퍼)이 4경기 연속 득점포 가동을 위해 출격한다.

토트넘은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랜드 FA컵 32강전 재경기 사우샘프턴과의 홈 경기에 나설 베스트 11을 발표했다.

토트넘 홋스퍼가 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랜드 FA컵 사우샘프턴과의 32강전 재경기에 나설 선발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사진=토트넘 홋스퍼 공식 트위터 갈무리]

조세 무리뉴 토트넘 감독은 루카스 모우라(28, 브라질)를 최전방 원톱에 배치하고 2선에 손흥민과 탕귀 은돔벨레(23, 프랑스), 라이언 세세뇽(20, 잉글랜드)을 내세우는 공격 전술을 들고 나왔다.

토트넘은 손흥민의 물오른 득점 감각에 기대를 걸고 있다. 손흥민은 지난달 23일 노리치시티와의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4라운드를 시작으로 26일 사우샘프턴과의 FA컵 32강전에서 골 맛을 봤다.

손흥민은 가장 최근 경기였던 지난 3일 맨체스터 시티와의 EPL 25라운드에서도 득점포를 가동하며 3경기 연속 득점을 기록 중이다.

한편 토트넘은 사우샘프턴을 상대로 FA컵 16강 진출을 노린다. 앞서 지난달 26일 32강전 첫 경기에서는 1-1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