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HD]'콜' 박신혜, '베이지와 레드의 조화'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 배우 박신혜가 17일 오전 서울 강남구 CGV 압구정점에서 열린 영화 '콜'(감독 이충현) 제작보고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콜'은 과거와 현재, 서로 다른 시간대에 살고 있는 두 여자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물로 오는 3월 개봉한다.

조이뉴스24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