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해외 아이튠즈 21개 차트 1위…여전한 글로벌 화력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가수 강다니엘이 여전한 글로벌 화력을 보였다.

지난 24일 발매된 강다니엘의 첫 번째 미니 앨범 'CYAN(사이언)'이 해외 아이튠즈 차트를 석권했다.

새 앨범이 발매된 지난 24일 기준 올 앨범 차트(All Album Chart)에서는 말레이시아, 베트남, 대만, 필리핀, 싱가포르, 홍콩, 터키, 타이, 인도네시아 등 9개 지역에서 정상의 자리에 올랐으며, 일본에서는 5위, 러시아에서는 7위 등에 진입했다.

가수 강다니엘[사진=커넥트엔터테인먼트]

뿐만 아니라 케이팝 앨범 차트(K Pop Album Chart)에서는 말레이시아, 베트남, 대만, 필리핀, 싱가포르, 홍콩, 터키, 타이, 캐나다, 일본, 오스트레일리아, 인도네시아 등 12개 지역에서 1위를 석권했고, 미국에서는 방탄소년단의 뒤를 이어 2위를 기록, 스페인 6위, 아랍에미리트 7위, 사우디아라비아 9위, 뉴질랜드 18위 등의 순위권에 올랐다.

강다니엘의 이번 앨범은 휴식 끝에 다시금 활발한 날갯짓을 시작하는 활동이라는 것에도 의미가 있지만, 앞으로 본연의 색을 찾아가는 'COLOR' 시리즈의 포문을 여는 앨범이자 첫 단추와 같은 앨범이기에 더욱 의미가 깊다.

강다니엘은 26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음악방송 활동에 돌입한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