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 논란' 쿠시, 3년만에 활동 재개…29일 '아프다' 발표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가수 겸 프로듀서 쿠시가 3년만에 컴백한다.

전 YG , 더블랙레이블 프로듀서로 활동하며 '양화대교' 'I Don't Care' '나만바라봐' 등을 히트시킨 쿠시는 프로듀서가 아닌 아티스트로서 3년만에 활동을 시작한다.

쿠시 [사진=하트엔터테인먼트]

쿠시는 하트 엔터테인먼트 아이엔씨를 설립하고 29일 신곡 음원 '아프다'를 발매하며 이를 계기로 다양한 활동을 시작할 계획.

쿠시는 신곡 '아프다'를 통해 지난 3년의 자숙시간 동안 느낀 '과거에는 알지 못하고 놓쳤던 수많은 소중한 것 들'에 대한 후회와 아쉬움을 노래할 예정이다.

이어 그는 "지금까지 음악을 할 수 있었던 것은 대중들이 나의 음악을 들어주고, 사랑해주셨기 때문"이라며 감사의 마음도 함께 전했다.

더불어 쿠시는 3년간 느낀 진솔한 감정들과 여러 아픔들에 대한 이야기들을 진솔하게 담아냈으며 "진심이 닿을 수 있길 바란다" 고 당부했다.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