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험한 약속' PD "박하나X고세원 등 연기 훌륭해, 시청자도 만족할것"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위험한 약속' 김신일 PD가 배우들의 연기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27일 오후 진행된 KBS 2TV 저녁 일일드라마 '위험한 약속' 온라인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박하나, 고세원, 강성민, 박영린, 이창욱, 김혜지 그리고 김신일 PD가 참석했다. 이날 김 PD는 배우 싱크로율을 묻는 질문에 "훌륭하다"라며 "배우인지 캐릭터인지 혼동할 정도다. 시청자들이 매우 만족할 것"이라고 전했다.

'위험한 약속'의 고세원, 박하나. [사진=KBS]

'위험한 약속'(극본 마주희 연출 김신일 제작 메가몬스터)은 불의에 맞서다 벼랑 끝에 몰린 한 소녀, 그녀와의 약속을 저버리고 자신의 가족을 살린 남자, 7년 뒤 다시 만난 두 사람의 치열한 감성 멜로 복수극.

박하나는 "극중 불의에 맞서는 당당하고 솔직한 캐릭터"라며 "위험한 드라마니까 위험한 약속하시고 꼭 시청해 달라"고 요청했다.

고세원은 "흙수저 출신의 원칙주의자"라며 "차은동과 위험한 약속을 한다. 가족 때문에 약속을 저버리지만 책임 지려는 인물이다. 심리적으로 많이 갈등을 겪는다"고 설명했다.

'위험한 약속'은 30일 오후 7시50분 첫 방송된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