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변기수 "지인이 김민경 소개 부탁, 나이도 딱 맞다"


[조이뉴스24 김지수 기자] 개그맨 변기수가 라디오에서 특유의 입담을 뽐냈다.

변기수는 27일 방송된 SBS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개그맨 변기수가 27일 방송된 SBS라디오 '두시탈출 컬투쇼'에 스페셜 DJ로 출연했다. [사진=조이뉴스24 포토DB]

변기수는 3부 오프닝에서 게스트로 자리를 함께한 개그우먼 김민경에게 "지인이 민경 씨를 소개해달라고 연락이 왔다"며 "소개받고 싶은 사람이 다비치의 강민경 씨가 아니라 김민경 씨라는 걸 확인했다. 김민경 씨만 선택하면 된다"고 말했다.

김민경이 "이런 얘기는 개인적으로 하면 되지 왜 방송에서 하느냐"고 하자 변기수는 "방송에서는 거짓말을 못한다. 그분은 장난이 아니라 진지하다"고 답했다.

변기수는 그러면서 소개를 원하는 분이 은행에 근무 중이라고 설명했다. 나이가 김민경보다 1~2살 많다고 덧붙였다.

이에 DJ 김태균은 "딱 알맞은 나이 차이다"라고 부추겼고 김민경도 "마침 은행 대출이 필요한 상태"라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조이뉴스24 김지수기자 gso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