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JOY트레킹]박동석 조이뉴스24 부사장 "코로나19 얼씬 못할 북한산, 봄 즐기는 산행 되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조이뉴스24 박동석 부사장이 '희망찾기 등산 트레킹 교실' 개회사를 통해 코로나19를 이겨낼 등산 조언을 건넸다.

28일 조이뉴스24가 주최하고 사람과 산, 대한직장인체육회걷기협회가 주관한 '산악인 홍성택과 함께 하는 희망찾기 등산 트레킹 교실'이 개최됐다.

박동석 조이뉴스24 부사장이 '희망찾기 등산 트래킹 교실' 개회사를 전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강북구 우이동 만남의 광장에서 진행된 개회식에서는 조이뉴스24 박동석 부사장 겸 편집국장, 박겸수 강북구청장, 구경모 사람과 산 원장, 홍성택 등산아카데미 원장이 참석해 등산 관련 조언과 팁을 알리는 시간을 가졌다.

조이뉴스24 박동석 부사장은 "요즘 코로나19 때문에 불편하실텐데 세계적인 명산 북한산에 오신걸 환영한다"며 트레킹 교실에 참석한 내빈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박동석 부사장은 "등산 인구가 2600만명으로 늘어나면서 사고도 많아진다. 그래서 안전한 산행과 트레킹을 제대로 배울 수 있는 기회가 있었으면 했다"고 트레킹 교실 개최 배경을 밝힌 뒤, 이번 행사에 함께 하는 산악 전문가 홍성택 대장, 사람과 산 구경모 부회장을 소개했다.

이어 그는 "코로나19가 기승을 부리고 있지만 걱정할 필요 없다. 북한산은 귀신도 얼씬거리지 못하는 영산이다. 코로나19가 발도 디디지 못할테니 봄을 즐겨달라. 모쪼록 즐거운 산행이 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조이뉴스24는 이날 코로나19 감염 방지를 위해 원격강의, 문진표 작성, 발열 체크, 손소독기 비치를 포함한 코로나19 대응 매뉴얼을 전격 가동해 행사 참가자들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