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톰 크루즈 "'탑건' 개봉, 12월로 연기…34년 기다렸는데"


[조이뉴스24 정명화 기자] 할리우드 배우 톰 크루즈가 '탑건: 매버릭' 개봉 연기에 대한 아쉬움을 표현했다.

톰 크루즈는 3일(우리시간) 자신의 SNS에 "여러분이 34년동안 기다린 것을 알고 있다. 불행하게도, 기다림은 조금 더 길어질 것 같다. '탑건: 매버릭'은 12월에 비행(개봉)한다. 모두 안전하게 기다려달라"라고 썼다.

[6월에서 12월로 개봉이 연기된 '탑건:매버릭',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한편, 파라마운트 픽처스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탑건: 매버릭'의 개봉 일정을 6월 24일에서 12월 23일로 연기한다고 2일(현지시간) 발표했다.

'탑건: 매버릭'은 1986년 개봉해 전 세계적인 흥행을 기록한 '탑건'의 속편이다. 톰 크루즈를 비롯해 '위플래쉬'를 통해 잘 알려진 마일즈 텔러와 제니퍼 코넬리 등이 합세해 업그레이드된 고공 액션에 대한 기대를 높여왔다.

조이뉴스24 정명화기자 some@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