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정상진 집행위원장·허은광 사무국장 취임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가 정상진 집행위원장, 허은광 사무국장이 새롭게 취임하면서 조직정비를 갖추고 영화제를 준비한다.

경기도는 지난 2월 18일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정상진 부집행위원장을 신임 집행위원장에 임명했다.

이재명 영화제 조직위원장은 신임 집행위원장에게 12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발전을 위해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4월 6일 취임한 허은광 사무국장은 인천문화재단 본부장 및 다큐멘터리 제작 경험을 바탕으로 영화제 사무국을 총괄한다.

정상진 집행위원장, 허은광 사무국장이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를 이끈다. [사진=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도는 정상진 집행위원장이 3회부터 6회까지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 부집행위원장으로서 영화제 발전에 기여한 바 있고, 11회 영화제부터 다시 힘을 보태고 있는 만큼 누구보다 영화제에 대한 이해와 공로가 크다고 생각하여 집행위원장으로 임명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높은 영화계의 신뢰도와 폭넓은 인적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영화제가 더욱 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정상진 신임 집행위원장은 1969년생으로 중앙대 연극영화과를 졸업하고 현재 배급사 아트나인 대표이사이자 전주국제영화제 집행위원, 평창남북평화영화제 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허은광 사무국장은 1972년생으로 영국 Kent University에서 다큐멘터리를 주제로 영화학 석사와 박사를 취득하고 단국대, 한국예술종합학교, 인천대학교, 인하대학교에서 강의했으며, 2004년부터 인천문화재단에서 문화행정을 경험했다.

12회 DMZ국제다큐멘터리영화제는 오는 9월 17일부터 24일까지 고양시와 파주시 일대에서 개최된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